한라, 사랑의 나눔 통한 ESG 활동 실천
송파구 돌봄 어르신에 설맞이 식품 키트 선물 전달

한라가 임인년 새해를 맞아 송파구노인종합복지관 돌봄 어르신을 위한 식품 키트를 전달했다. 이번 봉사활동은 한라가 지역사회를 위해 지속해서 펼치고 있는 다양한 활동 중 하나로 직원들의 자발적으로 참여해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 진행됐다.

지난 1월 24일 한라는 서울 송파구 삼전동에 위치한 송파노인종합복지관에서 관내 취약계층 돌봄 어르신을 위한 식품 키트를 전달했다. 즉석 쌀 떡국과 김 세트, 약과 등으로 구성한 식품 키트는 총 150상자(160여만 원 상당)로 송파구 재가 복지사업과 노인 맞춤 돌봄 서비스사업을 이용하는 취약 어르신들에게 전담 생활지도사를 통해 전달될 예정이다.

한라 직원들은 돌봄 어르신들이 맛있게 드시는 모습을 상상하며 송파노인종합복지관 마당에서 식품 구매부터 포장까지 일사천리로 진행했다. 복지관 마당은 사람들의 북적거림으로 오랜만에 활기가 넘쳤다. 회사 업무를 잠시 미루고 봉사활동에 참여한 한라 직원들은 박스를 만들고, 식품을 꺼내고, 스티커를 붙이는 등 일을 분담해 150상자를 금세 완성했다.

왼쪽부터) 품질관리팀 김희종 프로·전상민 프로, 인사팀 서용석 프로·김병문 프로, 녹색경영팀 김원재 주니어 프로, 품질관리팀 양재영 팀장, 안전관리팀 이현탁 프로. 

한라와 송파노인종합복지관과의 인연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한라는 설날에는 떡국용 떡, 추석에는 송편, 어버이날에는 카네이션 등 명절과 특별한 날 더욱 외로움을 느끼실 취약계층 돌봄 어르신을 위한 후원을 꾸준히 실천해 왔다. 김인성 사회복지사는 한라의 후원에 감사의 마음을 전하며, 지속적인 후원을 이어가 주기를 요청했다.

“돌봄 어르신들에게 필요한 후원 물품을 지속해서 제공해주셔서 큰 도움이 됩니다. 그분들도 한라의 후원을 기다리고 감사하게 여깁니다. 특히 작년에 한라 직원들이 손수 만들어 보내주신 반려식물 선물에 대한 호응이 좋아서 기억에 남습니다. 적적함을 느끼는 돌봄 어르신들에 정서적 도움이 됐습니다. 이번 식품 키트는 설을 따뜻하게 보낼 수 있는 선물이 될 것입니다. 앞으로 코로나19 상황이 완화되면 한라와 돌봄 어르신들이 대면하는 자리가 생기기를 기대합니다.”

왼쪽부터) 김인성 사회복지사, 인사팀 김병문 프로.

이번 행사를 준비한 인사팀 김병문 프로는 여느 해와 달리 어르신들이 쉽게 드실 수 있는 식품으로 준비했다며 기부 취지를 밝혔다.
“송파노인종합복지관 내 독거나 기초생활수급 등 저소득층 취약계층 노인이 700여 명에 달합니다. 한라나 타 기관이 지원한 후원 물품은 중복되지 않도록 분배하고 있다고 합니다. 임인년을 맞이해 마련한 작은 선물이지만, 그분들이 기뻐하면 좋겠다는 마음으로 준비했습니다.”

더불어 김병문 프로는 자원봉사는 대가 없이 시간과 재능을 제공해 사회적 공익에 기여하는 것이라고 말하며 한라가 추진하는 자원봉사 활동에 임직원의 참여와 관심을 부탁했다.

편집부 사진 강현욱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 등록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이미지 업로드는 10 MB까지 가능합니다.